[영화ㆍ공연] 전체 1,460개의 기사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전체기사보기
  • 채널소개
  • 채널번호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주소 링크
  • URL 복사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메인 와이드 배너

현빈과 유해진이 영화 [공조]에서 색다른 남남케미를 발산합니다 지난 10일 언론시사회와 스타라이브토크 시간을 통해 이들을 미리 만났는데요 이들이 직접 전한 찰떡궁합의 비결, 함께 들어보시죠

 

 

현빈-유해진의 남남케미에 기대가 모아지는 영화 [공조]가 베일을 벗었습니다

 

지난 10일, 영화 [공조]의 언론시사회 현장

 

현빈과 유해진 등 출연 배우들과 김성훈 감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는데요

 

영화 [공조]는 남한으로 넘어온 북한 범죄자를 잡기 위한 남북한 최초의 공조수사를 그린 액션드라마로 특수부대 출신 북한형사 현빈, 생계형 남한형사 유해진이 호흡을 맞춰 화제를 모았습니다.

 

강도높은 액션신을 보여준 현빈은 그간 자신의 노력을 전하면서도 함께 고생한 동료에 대한 감사인사를 잊지 않았는데요

 

 

[현장음: 현빈]

 

액션이 많은 영화라서 준비를 많이 했어요 3~4개월 정도 무술팀과 준비를 했고 부상 없이 영화 끝날 때 까지 온전한 몸을 유지해야 하기 때문에 그 부분에서 가장 많이 신경썼고 스태프 분들이 워낙 베테랑이니까 믿고 의지했던 부분도 있고요 그 분들이 고생을 하신 만큼 잘 나온 것 같아서 그분들께 감사합니다

 

 

한편 극중에서 푸근하고 인간적인 매력을 한 껏 발산한 유해진

 

그는 지난해 단독 주연을 맡은 영화 [럭키]가 흥행된 터라 [공조]로 2연속 흥행에 성공할지 관심이 쏠렸습니다

 

 

[현장음: 유해진]

 

영화 하시는 분들이 항상 하는 이야기가 있거든요 흥행은 열어봐야 안다고 하잖아요 저는 느낌으로는 열어봐야 알겠지만... 영화를 저도 오늘 처음 봤는데 나쁘지 않은 것 같습니다

 

 

또 유해진은 자신의 집에서 술 한 잔을 기울인 현빈과의 일화를 공개하며 이목을 집중시켰는데요

 

 

[현장음: 유해진]

 

현빈 씨가 초반에 '형네 집에서 술 한잔 해도 되냐'고 매우 가까이 다가와줘서 현장에서는 그 뒤로는 영화에서 처럼 그 관계가 유지됐습니다 현빈씨는 액션에 욕심을 내는 점에서도 배울 점이 많았고 호흡이 참 좋았던 것 같아요

 

[현장음: 현빈]

 

3일간 함께 수사하는 과정을 그리는 영화인데 조금 더 교류가 있고 동질감, 유대감이 형성되면 좋지 않을까 생각했고 개인적으로도 선배님에게 궁금한 게 있어서 무례하게 집에 불쑥 찾아가 술 한잔을 했었죠 그런데 그게 저한테는 영화 찍는 내내 잘 한 것 같다는 생각이 들고요 감사하게도 좋게 생각해 주셔서 호흡이 영화에 잘 녹지 않았나 합니다

 

[현장음: 유해진]

 

사실 그래줘서 저도 잘 할 수 있었던 것 같아요

 

 

현빈과 유해진의 찰떡케미에 화룡점정을 찍은 인물은 바로 생애 첫 악역을 맡은 배우 김주혁

 

 

[현장음: 김주혁]

 

남성성이 강한 캐릭터라서 살을 좀 뺐고 특수부대 장교이기 때문에 살을 검게 태우고 싶어서 태닝도 했습니다

 

 

이 밖에도 유해진의 억척스런 아내로 분한 장영남과 백수 처제 역의 윤아 또한 색다른 케미를 선사할 것으로 보입니다

 

 

[현장음: 장영남]

 

정말 큰 장점이 털털하더라고요 너무 예뻤어요 현장에서 열심히 하려고 하고 모니터 꼼꼼히 체크하고 감독님과 끊임없이 상의하고 그런 모습이 보기 좋았던 것 같아요 아주 똘똘한 친구인 것 같아요

 

[현장음: 윤아]

 

촬영하면서도 같이 애드리브로 대사를 하는 부분도 많이 있고요 많이 챙겨주시고 맞춰주셔서 저도 덩달아 좋은 모습이 나올 수 있지 않았나 싶습니다

 

 

한편 같은 날 밤에는 관객과 함께하는 스타라이브톡이 진행됐는데요

 

폭풍같은 언론시사회를 마친 터라 좀 더 편안한 분위기에서 웃음 넘치는 시간으로 채워졌습니다

 

 

[현장음: 유해진]

 

제가 에피소드를 하나 말한 게 있는데.. 그냥..들어보실래요? 총소리가 상당히 크거든요 집중해서 빵! 쐈는데 정말 어후 그렇게 놀랐던 새는 처음 봤어요 정말 조용했거든요 너무 놀랐나봐요 새가 날아가면서 막 원망을 하는데 하아아악!!!! 으하어억!! 순간 얼마나 미안했는지 그 새한테..걔 엄청 놀랐었나보다

 

 

관객 한 명 한 명과 눈을 마주치며 대화를 나누는 배우들

 

행사를 마친 후 퇴장하는 현빈의 손에는 팬이 전한 꽃다발이 쥐어지기도 했는데요

 

각양각색의 배우들의 완벽한 팀플레이가 돋보이는 영화 [공조]는 오는 18일 개봉예정입니다.

0 0
많이본기사많이본기사
최근 기사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