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월 결혼식을 올린 배우 김성민이 미모의 치과의사인 아내를  Y-STAR [생방송 스타뉴스]를 통해 최초로 공개했습니다.

첫 만남에서부터 영화 같았던 결혼식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첫 부부동반 인터뷰에 나서며 직접 공개했는데요.

안지선 기자가 전합니다.


[현장음: 이한나]

'나랑 결혼해줘서 고마워힘들 때 서로 이해해줄 수 있는 게 쉬운 게 아닌데앞으로 계속 그렇게 잘 살고 싶어요 자기야'


[현장음: 김성민]

‘참 고맙다’는 말도 당신에게 하고 싶고, 나라는 사람을 선택해주고 또 행복하게 해주고 우리 행복하게 잘 삽시다


지난 2월 깜짝 결혼 소식을 전한 배우 김성민, JTBC 일일극 [더 이상은 못 참아]를 통해 연기 변신에 나서며 일과 가정 두 마리의 토끼를 모두 거머쥐었는데요.

김성민의 하루를 [생방송 스타뉴스]가 동행했습니다.

이른 아침 일산의 한 야외 촬영장, 김성민이 누군가를 향해 달려가는데요.


[현장음]

와!


[현장음: 김성민]

반갑습니다 안녕하세요(니하오)


바로 100인분의 식사를 챙겨 ‘장거리 응원’에 나선 중국팬들!


[인터뷰: 김성민]

Q) 중국팬들이 장거리 응원?

A) 도시락을 일부러 들고 오셨더라고요 감사한 마음이 가득 차 있어요


김성민은 드라마 [인어 아가씨]를 통해 중화권에서 상당한 팬을 보유한 '원조 한류 스타' 중 한 명인데요


[인터뷰: 푸쮠샤(49)/중국 천진]

Q) 중국 내 김성민의 인기는?

A) 중국에서 [인어 아가씨] 드라마를 처음부터 끝까지 다 봤고요 제 연령대엔 전부 좋아하고 지금도 김성민 씨의 인기가 많습니다


팬과의 즐거운 만남도 잠시, 곧바로 촬영 준비에 나서야했습니다. 


[현장음: 김성민]

잠시 후에 촬영장에서 다시 한 번 인사드리겠습니다 채널 고정!


의상부터 확 달라진 김성민, 이번엔 '멍' 분장에 나서는데요.


[현장음: 김성민]

극 중에서 와이프 안연홍 씨한테 한 대 맞아가지고일단 비포(before)를 보여드리고


[더 이상은 못 참아]에서 김성민은‘가부장적인 아버지’ 백일섭을 쏙 빼닮은 아들‘강호’ 역을 맡아 연기 변신에 나섰는데요.

폭염 속에서 김성민이 촬영에 한창인 가운데,


[현장음: 김성민]

'반 찍었어요'


몰래 동료 선후배들로부터 김성민의 인간성을 들어봤습니다.


[인터뷰: 오영실]

Q) 옆에서 본 김성민은?

A) 성민 씨가 와서 누나 저는 모든 것이 감사하고 현장에 다시 설 수 있다라는 게 너무 꿈만 같고 성민 씨를 보면서 굉장히 많은 걸 다시 배우고 깨닫고 있어요


[인터뷰: 김진우]

Q) 후배가 본 김성민은?

A) 인간적으론 굉장히 착해요 슬리퍼를 사와서선물해주고 기쁨을 나누고예쁘게 귀엽게 보이고


[인터뷰: 선우재덕]

Q) 김성민에게 덕담 한 마디?

A) '꽃보다 할배' 있잖아 그런 선배들같이 되기를


드라마에선 가족애로, 현실에선 각별한 동료애로 뭉친 배우들, 김성민의 아내와도 격 없이 지낼 정도로 친분이 두터웠는데요.   


[인터뷰: 방은희]

Q) 김성민의 아내도 만나봤나?

A) 와이프를 만났어요 격 좋고 예쁘고 마음 넓은정말 박수 칠 만큼 좋은 부부행복하게 잘 살길 바래요


[인터뷰: 안연홍]

Q) 김성민이 아내 얘기 자주하나?

A) 아주 그냥 깨소금이끝내주죠 최고인 것 같아요 한나 언니랑 오래오래 행복하게 예쁘게 살았으면 좋겠습니다 오빠 파이팅!


촬영을 끝내자 마자 김성민의 발길이 바빠졌는데요. 그 이유는 바로!


[인터뷰: 김성민]

Q) 이제 어디로?

A) 얼마 전에 결혼했는데 와이프 병원에 잠깐 일이 있어서


[인터뷰: 김성민]

Q) 방송에 아내 공개한 적 없죠?

A) 저도 많이 긴장되는데 암튼 오늘 인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같이 가시죠


[현장음: 김성민]

여기서 이러시면 안 됩니다


[현장음: 방은희]

아 예예


[현장음: 방은희]

어떻게 끝났어?


[현장음: 김성민]

네 끝났어요


[현장음: 방은희]

빠빠 이제 제 없으면 무슨 재미로 사나?


[현장음: 김성민]

와이프 일하는데에요들어오시죠


아내의 병원 홍보 영상까지 직접 만들 정도로 외조도 남달랐는데요.


[인터뷰: 김성민]

Q) 아내의 병원 홍보 영상까지 만들었다던데?

A) 제가 직접 출연해가지고 지금 병원 로고송을 만들었어요 뮤지컬 하는 후배들과 같이 만들었거든요


사실 첫만남 장소가 바로 이곳,


[현장음: 김성민]

이 사람을 만난 장소가 바로 여기에요 바로 요 자리에요


[현장음: 김성민]

이쪽으로 와요 자연스럽게 받어


[현장음: 취재진]

안녕하세요?


[현장음: 김성민]

인사 처음 드립니다 방금 네 발자국 뒤에서 첫 만남을 해서 평생 그 걸음을 같이 걸어가려고 하는 제 와이프입니다. 인사하세요


[현장음: 이하나]

안녕하세요 이한나라고 합니다


‘치과계 이효리’로 통하는 빼어난 미모로 시선을 집중시킨 이한나 원장,

사실 방송에도 여러 차례 출연한 바 있는 실력파 의사인데요.


[인터뷰: 김성민]

Q) 치과계의 이효리?

A) 성격이 이효리에요제 눈에요? 참 좋아요 제 인생에 가장 큰 매니지먼트를 해주신관련 검색어를 지워주게 해 준 고마운 게 참 많아요


[현장음: 이하나]

'아 저도 고마워요' 


결혼 후 처음으로 부부 동반 인터뷰에 나선 두 사람,

첫 만남에서부터 6개월차 신혼부부의 행복한 일상까지 [생방송 스타뉴스]를 통해 처음으로 공개했는데요.


[인터뷰: 김성민]

Q) 초스피드 결혼?

A) 11월 25일 그 장소에서 첫 만남을 했고 1월 17일에 혼인신고를 했고 2월 20일에 결혼식을 했어요 결혼식까지 3개월, 혼인신고까지 한 달 반 정도가 걸렸던 것 같아요


'항공사 마일리지' 사용 핑계로 혼인신고를 먼저 하게 된 게 인연의 끈을 더 단단하게 해주었습니다. 


[인터뷰: 김성민]

Q) '항공사 마일리지'때문에 혼인신고?

A) 자기 마일리지를 쓰라고근데 마일리지를 쓰려면 가족 회원이 되야 하는데 '그럼 어떻할까요?''그럼 결혼해야죠' 뭐


[현장음: 이하나]

우리 결혼할까요? 뭐 이렇게 제가 문자로 넣었나요?'


[현장음: 김성민]

'전화로'


[현장음: 이하나]

'옆구리를 찔렀어요 그 전에 결정적으로 어떤 말을 아끼고 결국 상대방이 그 말을 하게끔 만드는 고수


환자 진료차 잠깐 자리를 비웠다 돌아온 이한나 원장,


[현장음: 카메라 감독]

박수 한 번만?


[현장음]

'짝짝짝짝!'


[현장음]

하하하하


[현장음: 김성민]

하나 둘 셋


[현장음]


짝!


[현장음: 이하나]

왜? 뭐 때문에?


[현장음: 김성민]

하나둘 셋 편집점 잡는 건데?


[현장음]

하하하하


이한나 원장의 이런 순수한 면에 이끌렸다는 김성민,


[인터뷰: 김성민]

Q) 아내의 어떤 면에 끌렸나?

A) 저희 어머니도 그러시지만 참 순수해서 좋다고 말씀하세요


이한나 원장도 김성민의 맑은 면에 끌렸다고 밝혔습니다.  


[인터뷰: 이한나]

Q) 김성민의 매력은?

A) 사람이 맑아서 좋아요 나 또 울지도 몰라 죄송해요 좋은 거 너무 많은데교회가서 같이 손잡고 찬양할 때 제일 좋아요


두 사람은 지난 2월 20일 친인척 40여명만 모인 가운데 '영화 같은 결혼식’을 올렸는데요.

세간에 알려진 것처럼 비밀 결혼식은 아니었다는 것,


[인터뷰: 김성민]

Q) 비밀 결혼식?

A) 비밀 결혼식이란 단어가 붙으면서 제가 007작전을 했던 것처럼그런 건 결코 아니었어요


[생방송 스타뉴스]를 통해 최초로 공개하는 결혼식 사진들, 행복함이 그대로 묻어나왔는데요. 


[현장음: 이하나]

영화에 나오는 그런 결혼식 했어요


[현장음: 김성민]

4시간 동안 40명이 그대로 앉아 있었어요


[인터뷰: 김성민]

Q) 어떤 결혼식이었나?

A) 처음엔 생일 하는 자리인 줄 알고 왔다가 아 여자친구 소개시켜주려고 하는 구나 아 청혼하는 자리네 결혼식까지 했어 축하한다드라마 같은 스토리를 만들었던제가 진심으로 무릎을 꿇고 결혼해달라고 말을 했고 그녀는 울음 섞인 끄덕임으로 허락을그 모습에 저희 어머니는 '너 참 멋있었다’장모님은 ‘너 정말 행복하고 부러워보인다'


혼수와 예물을 생략한 간소한 결혼식이었지만 가족 모두가 참여해 의미를 더했습니다.


[인터뷰: 김성민]

Q) 주례· 축가는 누가?

A) 사회 김성민 축가 김성민 반주 저희 큰누나주례 매형


[현장음: 이하나]

반지 없이 하자고 했는데 이 사람은 저한테 반지를 준비했더라고요 그날


[현장음: 김성민]

저는 의미잖아요 그래서


결혼식 사진도 지인들이 찍어준 게 다, 이에 김성민은 언젠가 웨딩화보를 찍고 싶다며 눈시울을 붉혔습니다.


[인터뷰: 김성민]

Q) 웨딩사진 안 찍었다던데?

A) 이 사람도 저런 사진 찍어줬으면 하는 부러움이 없지는 않아요


[인터뷰: 김성민]

Q) 다 해주고 싶죠?

A) 그쵸


하지만 결혼 소식이 전해진 뒤 쏟아진 악성 루머는 부부에게 첫 시련을 안기기도 했는데요.


[인터뷰: 김성민]

Q) 가장 큰 상처가 된 악성 댓글은?

A) 이 사람에 관한 것도 예를 들어 숫자가 1인데 4로 막 불린다거나 저는 뭐 많은 분들이 알고 계신 사실이지만 뭐 ~이렇게 '나쁜 짓을 도와주려고 그러느냐' 이런 것들은 되게 속상해요


이한나 원장의 '4혼설'루머에 대해서도 최초로 해명했습니다.


[인터뷰: 김성민]

Q) 아내의 '4혼 루머' 들어봤나?

A) 4번째다 내가


[인터뷰: 김성민]

Q) 아닌 거죠?

A) 네 아니에요


결국 눈물을 글썽거린 김성민,
 
앞으론 좋은 일만 있길 기대한다며 조심스럽게 자녀 계획도 전했는데요.  


[인터뷰: 김성민]

Q) 자녀 계획은?

A) 서로 원하고 근데 저보다 4살이 많잖아요 그러니까 혹시라도 허락지 않는다고 해서 절망이나 실망하진 않을 거예요


[인터뷰: 김성민 이한나 부부]

Q) 시청자 여러분께?

A) 열심히 하겠습니다 그리고 좋은 모습으로 또 다시 한 번 인사 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인생의 가장 큰 시련기에 평생 베필을 만나 보다 안정된 삶을 되찾은 김성민,

초심으로 돌아가 재기에 나선만큼 앞으로도 활발한 활동이 기대됩니다.

Y-STAR 안지선입니다.
인쇄하기 창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