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출신 방송인 안젤리나 다닐로바가 코로나19 의료진 감사 응원 릴레이에 동참했다.

 

안젤리나 다닐로바는 2일 오후 대한민국 응원단 레드엔젤(대표 박재현) 관계자들과 함께 서울 은평구 의료진들을 직접 방문해 700만원 상당의 건강음료 '큐옴 1조 유산균'을 전달했다. 

 

안젤리나 다닐로바는 이날 ‘의료진 감사 응원 릴레이’의 배턴을 이어받아 밝고 건강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안젤리나는 “오늘 헌신하는 의료진 모습을 보고 감동했다”면서 현장 봉사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김미경 은평구청장은 레드엔젤에 깊은 감사를 표하며 “고군분투하는 의료진이 이시대의 진정한 영웅”이라고 찬사를 보냈다.

 

안젤리나 다닐로바는 러시아어 뿐 아니라 한국어, 영어, 이탈리아어에 능통해 모델과 방송인, 배우, 가수 등 만능 엔터테이너로 활약하고 있다. 

 

레드엔젤은 지난해 10월 24일부터 오는 6월 30일까지 “코로나를 극복하는 전 인류를 응원한다”라는 캐치프레이즈 아래 '월드 응원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안지선 기자 ajs405@hanmail.net  [사진제공=레드엔젤]  

인쇄하기 창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