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흥수가 킴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김흥수는 1999년 청소년 드라마 '학교2'로 데뷔한 이후, '똑바로 살아라', '해신', '루루공주' 등 시트콤과 드라마에서 탄탄한 연기력을 입증해왔으며, 2004년에는 '꽃보다 아름다워'에서 톡톡 튀는 감초역을 맡아, KBS 연기대상 조연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군 제대 이후 잠시 공백기를 가진 김흥수는 드라마 '야경꾼일지'와 '달콤한 비밀'로 성공적인 복귀를 알렸고, 2020년 종영한 KBS '우아한 모녀'를 통해 매력적인 연기를 선보이며 변함없는 연기력을 보여준 바 있다. 

 

킴스엔터테인먼트 대표는 "배우 김흥수와 전속계약을 체결해 매우 기쁘다. 김흥수는 그간 영화, 드라마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인정받아 온 만큼 앞으로도 폭넓은 활동을 이어가면서 더욱 매력적인 배우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배우 김흥수에 대한 아낌없는 성원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킴스엔터테인먼트에는 배우 최대철, 김기두, 허정민, 권해성, 차건우, 천민희 등이 소속돼있다.


안지선 기자 ajs405@hanmail.net [사진제공=킴스엔터테인먼트]

인쇄하기 창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