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소리꾼'의 조정래 감독이 배우 이유리의 '찐팬'이었다고 고백해 화제다.


22일 오후 영화 '소리꾼'의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조정래 감독은 '간난' 역의 이유리를 팬심으로 캐스팅 했다고 밝혔다. 


조정래 감독의 돌발 고백에 수줍게 '꽃받침'하며 고마운 마음을 드러낸 이유리의 반응과 기자간담회 도중 '진미채'가 언급된 이유? 함께 하시죠.


#소리꾼 #조정래감독 #이유리 #이유리찐팬 #조정래이유리 #이유리진미채 #진미채요정 #진미채누나 #이유리꽃받침 #소리꾼7월1일개봉 #쨈이슈다 #데일리쨈

인쇄하기 창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