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밴디트(BVNDIT)가 두 번째 미니앨범 '카니발'(Carnival)을 발매하고 5월 가요 대전에 출사표를 던졌다.


밴디트는 13일 오후 2시 두 번째 미니앨범 '카니발' 온라인 쇼케이스를 열고, 타이틀곡 'JUNGLE(정글)'을 공개했다. 승은은 이날 '정글'의 포인트 안무인 '마녀손춤'과 '개다리 앵글춤'을 직접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리더 이연은 "포인트 안무를 중점적으로 봐주셨으면 하는 부분이지만, 댄서들과 처음으로 함께 한 무대인 만큼 전체적인 에너지를 느껴주셨으면 좋겠다"고 컴백 소감을 밝혔다.


'카니발'은 '축제'라는 단어의 의미처럼 다채롭고 자유로운 음악으로 완성된 앨범이다. 타이틀곡은 'JUNGLE(정글)'로, '다름'과 '틀림'의 의미가 교차되는 혼돈 속에서 나의 색을 담은 목소리와 새로운 움직임을 보여주고 싶다는 밴디트의 목표와 용기를 담았다.


이 외에도 수록곡 'Carnival', 'Come and Get It(컴 앤드 겟 잇)', 'Cool(쿨)', 'Children(칠드런)'까지 총 5곡을 수록해 음악적 성장을 알렸다.


특히, 시명과 승은이 수록곡 'Children(칠드런)'의 안무 창작에 참여했다. 시명은 "저와 승은이가 일주일 만에 안무를 만들었다"고 밝혔다. 승은은 "저는 가사 위주로 안무를 짰고, 시명 언니가 비트 위주로 안무를 짰다"고 말했다.  


창작 안무 첫 공개 후 리더 이연이 크게 감탄한 것에 대해, 이연은 "저희가 연습생 때 월말 평가 때마다 창작 시험을 봤을 때 선두를 달리던 두 친구들(시명, 승은)인데, 저희 음악으로 안무 창작을 한다는 게 너무 감격 스러웠다"고 전했다.

 

 

앨범 정식 발매에 앞서 이날 0시 공식 유튜브 계정을 통해 공개된 '정글' 뮤직비디오에서 밴디트는 강렬한 칼군무 퍼포먼스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승은은 "한 번 더 우리에게 반했다"며 뮤직비디오에 대해 만족감을 드러냈다.


이연은 "개인컷 촬영 때 경희대 평화의 전당 지붕에서 찍었다"며 "고소공포증을 이겨내고 한 거라 뮤직비디오를 보면서 좋았다"고 뿌듯함을 드러냈다. 또 시명은 "저희가 진짜 초원, 잔디 위에서 뮤직비디오를 찍었다. 춤추기 어려운 환경이었는데 다들 틀리지 않고 잘 했다"고 서로를 격려했다.


아이유, 백현, 볼빨간 사춘기 등 음원 강자들이 5월 대거 컴백한 가운데 밴디트의 활동에도 관심이 쏠린다. 정우는 "너무 존경하는 선배님들과 함께 음악방송을 하게 될 텐데, 영광이다. 배울 점도 많이 배워서 성장하겠다"고 겸손한 태도를 보였다.


밴디트의 이번 앨범 활동의 목표는 '차트인'이다. 다 함께 '차트인'을 외친 밴디트는 뮤직비디오 500만 조회수를 돌파하면 뮤직비디오 스페셜 영상을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특히, 승은은 "믿듣믿보' 무대 위에서는 멋있고, 무대 아래에서는 더 친근하게 다가가고 싶다"며 "열정 가득 '믿듣믿보' 밴디트 믿어주세요. 무대를 부시겠다"고 비장하게 각오를 전했다.


코로나 19로 팬들과 대면 활동이 어려워진 가운데, 시명은 "코로나 19로 팬들을 못 봬서 아쉽다. 영상 팬사인회가 준비 돼 있고, 멋진 퍼포먼스를 준비한 만큼 영상으로 보여줄 있는 콘텐츠를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밴디트는 '아는 형님', '런닝맨', '정글의 법칙' 등 예능 프로그램 출연에도 욕심을 내는 등 활발한 방송 활동을 약속했다.


한편, BVNDIT(밴디트)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미니앨범 '카니발'을 발매하며, 이후 컴백 기념 V 라이브 팬쇼케이스를 연다.
 

안지선 기자 ajs405@hanmail.net [사진제공 = MNH엔터테인먼트]

인쇄하기 창닫기